환갑나이에 32세 연하와 무려 세번째 결혼식 올린 스타

할리우드 배우 숀펜은 현재 나이 60세의 나이에 32살 어린 여배우 레일라 조지와 결혼식을 올려 화제가 되었는데요. 두 사람은 지난 2016년 교제를 시작했으며 사귈 당시에도 세간의 화제가 되었습니다.

 


8월 1일 결혼식을 올렸으며 이같은 소식은 레일라 조지의 친구이자 영화 제작자인 마이크 메다보이 아내가 인스타에 결혼소식을 올리며 알려졌습니다. 


마이크 메다보이 아내는 인스타에 "숀 펜이 레일라와 결혼해 기쁘다. 가족이 돼줘서 고맙다. 진정한 사랑과 더 행복한 길이다"며 결혼을 축하했는데요. 글이 올라오자 해외 누리꾼들사이에 악플이 달리며 현재 해당글은 삭제된 상태입니다. 


레일라 조지는 나이 28세로 숀 펜의 딸인 딜런보다 1살 어린 나이인데요. 레일라 조지는 '뉴욕 특수수사대'에 출연한 배우 빈센트 도노프리오의 딸로 알려졌습니다. 





숀 펜은 '아이 엠 샘', '배드 보이즈' 등의 영화에 출연했으며 할리우드 대표 연기파 배우로 유명한데요. 지난 1985년 마돈나와 결혼했지만 4년만에 이혼 후 1996년 배우 로빈 라이트와 재혼했지만 또다시 이혼했습니다. 숀펜은 이로써 세번째 결혼식을 올리는 셈인데요. 그동안 스칼렛 요한슨, 샤를리즈 테론 등 숱한 할리우드 여배우들과 염문을 뿌린적도 있습니다. 




숀 펜의 매력이 도데체 무엇이기에 당대 탑스타들과 숱한 열애와 결혼을 할 수 있는것인지 궁금해지는데요. 숀 펜은 이 시대 연기자 끝판왕으로 할리우드 연예인들 사이에 신적인 존재라고 불리고 있습니다. 수상경력도 엄청난데요. 아카데미 남우상 2회수상, 깐느 남우상, 베니스 남우상 2회, 베를린 남우상 2회 수상의 엄청난 이력을 소유하고 있죠. 또한 진정한 뇌섹남으로 불리며 인권운동도 다양하게 벌이고 있는데요. 실제 숀 펜의 외모는 너무나 매력적이라 거지꼴로 트럭에서 내리는데도 너무나 섹시해 나이를 잊게 만든다고합니다. 


댓글(0)

Designed by 시선이향하는곳